* 띄어쓰기 없이 입력해 주십시오
  > 총 도서목록 > 분야별 도서목록 > 경제학 > 정동 자본주의와 자유노동의 보상: 독점 지대, 4차 산업 그리고 보편적 기본소득
       
 
 

정동 자본주의와 자유노동의 보상: 독점 지대, 4차 산업 그리고 보편적 기본소득
이항우 지음
한울아카데미 / 2017-08-30 발행 / 신국판 / 양장 / 272면 / 26,000원
ISBN 978-89-460-7025-7 93300
분야 : 경제학, 사회학, 정보·기술
 
  디지털 네트워크 시대, 노동의 가치 법칙이 정동의 가치 논리로 대체되고 있다

정동 자본주의는 디지털 네트워크 속 행위자들의 정동 노동을 사적으로 전용한다. 정동의 산물이자 가시화 기술인 ‘페이지랭크’는 사용자의 경험, 감정, 태도, 생활 양식, 믿음 등과 같은 가능한 한 모든 형태의 정동을 구글 브랜드와 결합시키는 특허 재산이다. 구글의 정동 경제에서, 광고와 정보의 간격은 좁아지지만 개인 데이터와 프라이버시의 거리는 멀어진다. ‘무료’의 ‘더 나은’ 검색을 위해 더 많은 정동 데이터가 수집 활용되어야 한다는 논리는 이메일과 같이 매우 사적인 영역조차도 구글의 통제권 아래 두는 공세적인 프라이버시 방침으로 이어진다. 구글 검색은 웹에서는 모든 것이 복제될 수 있다는 것을 하나의 원칙으로 만들었지만, 지적 재산의 ‘공정 이용(fair use)’이 정동 노동에 미치는 효력은 균등하지 않다. _ 서론에서
 
  제1장 서론
제2장 ‘이윤의 지대되기’와 정동 엔클로저
제3장 동료생산(peer production)과 시장
제4장 위키피디아(Wikipedia)와 비시장 동료생산
제5장 구글의 정동 경제(Affective Economy)
제6장 정동 경제의 가치 논리와 빅 데이터 폴리네이션
제7장 사물 인터넷, 개인 데이터 소유권, 그리고 화폐 보상
제8장 피투피(P2P) 네트워킹과 ‘중간자(Middleman)’ 없는 사회관계
제9장 자유/무료 노동의 화폐적 보상
제10장 결론: 4차 산업혁명과 정동 자본주의